담양군, 군민안전보험 코로나19 등 감염병 보장 범위 확대

이륭 안전건설과 21.02.09 63

담양군, 군민안전보험 코로나19 등 감염병 보장 범위 확대 사진

담양군, 군민안전보험 코로나19 등 감염병 보장 범위 확대
- 군민이면 자동 가입 …감염병 사망 포함 12종 보장

 

  담양군은 전 군민을 대상으로 군민안전보험을 올해부터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.

 

  군민안전보험은 군이 보험료를 전액 부담하고 보험사인 한국지방재정공제회와 계약해 각종 재난•사고•범죄 등으로 피해를 입은 군민에게 보험금을 지급하는 제도이다.

 

 지원대상은 담양군에 주민등록을 둔 모든 군민(등록외국인 포함)으로 별도의 절차 없이 자동 가입되며 타 지역 전출 시 자동 해지 처리된다.

 

  올해부터는 전국적인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감염병 사망이 추가돼 기존 11종에서 12종으로 보장 범위가 넓어졌다.

 

  주요 보장내용은 ▲자연재해 상해사망 ▲폭발・화재・붕괴・상해사망 및 후유장해  ▲대중교통이용‧강도‧농기계 사고 상해사망 및 후유장해 ▲익사 사망 ▲스쿨존 교통사고 부상치료비 ▲감염병 사망 등이다.

 

  해당 항목으로 피해를 입은 주민이나 상속인은 사고 발생일로부터 3년 이내에 한국지방재정공제회에 보험금 청구서를 포함한 관련 증빙서류를 직접 제출하면 보험금을 지급받을 수 있으며, 개인적으로 가입한 보험금과 중복 수령이 가능하다.

 

  심재경 안전건설과장은 “지난해 담양군에서는 농기계 사고, 자연재해 등으로 총 7천만 원의 군민안전 보험금을 지급받았다”며 “재난·재해 발생시 군민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

 

  기타 보장금액 등 군민안전보험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담양군청 안전건설과(☎061-380-3343) 또는 한국지방재정공제회(☎02-6900-2200)에 문의하면 된다.

 

※사진없음. (업무담당자 안전건설과 박효진 ☎061-380-3343)

목록